푸성귀의 글/자작 시

최고의 향기

푸성귀-1 2021. 4. 30. 10:19

봄 이슬 따서

끓는 물에 넣고

몇 분 후

솥에서 최고의 향기가 난다.

매년

이 향기를 따러

가는 길에

감사한다.

건강하세요.^^

'푸성귀의 글 > 자작 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오늘은 대성리다  (6094) 2022.05.20
소설(小雪)에  (3) 2021.11.24
경자야! 잘 가거라.  (1) 2020.12.31
하루에 400원 벌기  (0) 2020.02.10
사부작 사부작  (0) 2019.03.19